‘이완남’ 레이디 제인, “탈락한 남자들 중 괜찮은 분 있더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 방송 화면 캡처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 방송 화면 캡처

가수 레이디 제인이 출연 중인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에서 탈락한 남성들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김보람 변호사는 22일 방송된 JTBC ‘이론상 완벽한 남자’에서 “주변에서 탈락한 남성 중 괜찮은 남성이 있는데 자신과 연결해달라고 하는 사람들이 있다”고 밝혔다. ‘이론상 완벽한 남자’는 여성 사연자와 답변이 일치하지 않는 남성 참가자가 탈락하는 방식이다.

레이디 제인도 공감하며 “우리 어머니도 탈락한 남성 중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다고 말했다. 혹시 제작진에게 나와 잘 되게 부탁할 수는 없는지 묻더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신동엽은 “제작진이 이미 물어봤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하지만 그는 “하지만 탈락한 남성이 싫다고 했다”고 농담을 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레이디 제인도 진심으로 아쉬운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