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윤종신’ 12월호, 배두나·진선규·임필성 감독이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배우 배두나(위), 진선규 /

사진=배우 배두나(위), 진선규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12월호에 배우 배두나와 진선규, 임필성 영화감독이 나선다.

2017년의 마지막 곡인 ‘월간 윤종신’은 ‘추위’로, 뮤직비디오에는 배두나와 진선규가 출연한다. 연출은 임필성 감독이 맡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연기에 몰입한 배두나, 진선규의 모습이 담겨있고 쓸쓸한 분위기가 묻어난다.

배두나는 최근 뉴욕타임즈 ‘국제 TV드라마 TOP 10’에 선정된 tvN 드라마 ‘비밀의 숲’을 통해 정의롭고 따뜻한 형사 한여진 역으로 열연했다. 이어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를 통해 제38회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영화 ‘헨젤과 그레텔’, ‘마담 뺑덕’을 만든 임필성 감독은 JTBC 예능프로그램 ‘전체관람가’를 통해 윤종신과 인연을 맺었다.

‘추위’는 윤종신이 작사하고 윤종신, 강화성이 작곡한 발라드 곡이다. 지난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에 합류한 가수 정인이 가창에 참여했다. 오는 28일 오후 6시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