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이천희, 폭풍질투 “딸 남자친구 생기면 뒷조사 할 것”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정글의 법칙'

/사진=SBS ‘정글의 법칙’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 편에 출연해 허당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배우 이천희가 남다른 딸 사랑을 드러냈다.

22일 방송될 ‘정글의 법칙’에서 병만족은 이른 아침부터 친환경 벤치를 완성한다. 이천희, 김환, 강남 세 사람은 완성된 벤치에 앉아 바다를 바라보며 감상에 젖어 대화를 나눴다.

내년 2월에 아빠가 되는 김환이 딸에 대한 소망을 내비치자 딸이 있는 이천희는 흐뭇한 미소를 내비치며 바로 딸 자랑을 시작했다.

강남이 “딸이 남자친구 데리고 오면 어떨 것 같냐”고 묻자 이천희는 무섭게 째려보며 격한 거부감을 표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천희는 “반갑다고는 할 거다. 하지만 뒷조사를 하겠지”라고 막장 드라마를 연상케 하는 대사를 읊으며 귀여운 질투를 했다는 후문.

숨길 수 없는 딸부심, ‘딸바보’ 이천희의 귀여운 질투는 22일 오후 10시 ‘정글의 법칙’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