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트와이스 1위… 故종현 추모 (종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Mnet ‘엠카운트다운’ 광주 특집의 1위는 트와이스가 차지했다. 생방송이 끝날 무렵 ‘엠카운트다운’은 지난 18일 세상을 떠난 샤이니 종현의 추모 영상을 내보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트와이스는 최근 발표한 신곡 ‘Heart Shaker’로 이날 ‘엠카운트다운’ 1위에 올랐다. 생방송에는 불참했다.

이날 방송에는 1위 후보로 이름을 올린 소유, 세븐틴, EXID, 몬스타엑스, 아스트로 등 인기 아이돌그룹이 총출동해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생방송이 끝난 뒤 ‘엠카운트다운’은 짧은 영상을 내보냈다. 앞서 이날 발인이 엄수된 종현의 생전 모습들을 담은 영상이었다.

제작진은 자막을 통해 “무대 위에서 반짝이던 소년”이라고 종현을 떠올렸다. “내가 빠졌던 나름의 슬럼프를 곡을 쓰면서 극복할 수 있어 감사하다”는 종현의 생전 인터뷰를 내보내며 “음악으로 공감과 위로를 건넸던 청년, 너의 가사는 네가 듣고 싶어하던 말이 아니었을까”라고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이어 “함께였던 모든 순간을 기억하겠다”며 종현의 자작곡 ‘하루의 끝’ 가사를 인용해 “수고했어요, 정말 고생했어요. 그댄 나의 자랑이죠”라고 작별 인사를 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