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 故 종현에게 손편지 “내 인생 최고 아티스트, 너무 사랑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출처=샤이니 키 인스타그램

/출처=샤이니 키 인스타그램

샤이니 키가 세상을 떠난 멤버 종현에게 보내는 손편지를 공개했다.

키는 21일 고(故 )종현의 발인식 후 자신의 SNS를 통해 그에게 쓴 손편지를 공개했다.

키는 “오늘 형 보내고 어제 얼굴까지 봤는데 아직 믿기지가 않아. 다른 일하느라 형 보러 늦게 온 것도 미안하고, 그동안 외로웠을 텐데 동생으로서 많은 힘이 되어주지 못해 미안해”라고 썼다.

이어 “우리 팀 고집 담당이 형이랑 나라서 하고 싶은 건 꼭 해야 하는데 하고 싶은 거 다 해보고 마지막도 기어코 형이 결정하고 형이 먼저 가버렸네”라며 종현과의 추억을 이야기하며 “처음엔 너무 힘들었는데 삼 일 동안 온전히 형이랑 나만의 시간을 가져보니 형 마음이 이해가 될 것도 같다”라고 남겼다.

또한 “우리보다 먼저 간다고 너무 걱정하지 말고 엄마랑 누나는 내 가족처럼 내가 모시고 공경할게. 한동안 많이 그리울 거야. 회의 때 내 편 들어줄 사람이 떠나서 너무 걱정이다. 회의하면서 떠들다 정신 차려보면 형이랑 나랑만 실컷 얘기하고 있었는데”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그는 마지막으로 “이제 형 없는 시간 적응하면서 나도 지금보다 더 잘 살아 볼게. 나이 들어 우리 다시 만나게 될 때 수고했다고 해줘! 내 인생의 최고 아티스트 친구, 형, 동료인 종현이 형 수고했어. 너무 사랑해!”라고 적었다.

키는 화보를 위해 지난 17일 포르투갈 리스본으로 출국했다가 종현의 비보를 들은 후 급히 귀국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