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밖에 길이 있다” 윤형빈·안영미·김숙…팟캐스트로 간 개그맨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팟캐스트가 개그맨들의 새로운 무대로 떠오르고 있다. / 사진제공=윤소그룹, 팟빵, YG, FNC

팟캐스트가 개그맨들의 새로운 무대로 떠오르고 있다. / 사진제공=윤소그룹, 팟빵, YG, FNC

팟캐스트가 개그맨들의 새로운 무대로 주목 받고 있다. 격투기·성·고민 상담 등 다양한 콘텐츠에 개그맨들의 화려한 입담이 더해져 청취자들을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개그맨 윤형빈과 미키광수는 이재선 종합격투기 감독과 함께 지난 1일 팟캐스트 ‘싸움의 기술’을 새롭게 선보였다. ‘싸움의 기술’은 세상의 모든 싸움에 관해 이야기하는 콘텐츠로 격투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모여 격투기뿐만 아니라 닭싸움·기싸움·고싸움·고래싸움·부부싸움·직장 내 싸움 등 세상의 다양한 싸움들을 유쾌하게 다룬다.

또 지난 9일 공개된 2회에는 UFC 김동현 선수, 16일 공개된 3회에는 로드FC 권아솔 선수가 게스트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싸움의 기술’은 첫 회가 공개된 지 이틀 만에 오디오 콘텐츠 포털 ‘팟빵’ 스포츠 부문에서 150계단 상승하며 2위에 올랐으며 20여일 만에 구독자수 1500명을 돌파했다.

여성 개그맨들의 활약도 왕성하다. 개그맨 김영희·홍현희·신기루는 2016년 2월부터 성에 대해 솔직하고 발칙하게 이야기하는 팟캐스트 ‘육성사이다’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팟빵’ 코미디 부문 6위에 랭크돼 있으며 내년 1월 100회 특집 공개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또 개그맨 안영미는 플러스사이즈 모델 김지양과 지난 18일 올바른 성문화 정착을 목표로 몸과 섹스, 사랑에 관한 이야기 ‘귀르가즘’을 오픈했다. 안영미는 개성 가득한 사연들을 특유의 개그감으로 풀어내며 청취자들의 폭소를 자아낸다.

송은이와 김숙은 인기 팟캐스트 ‘송은이·김숙의 비밀보장’을 2015년부터 2년 넘게 이끌고 있다. ‘비밀보장’에서 송은이와 김숙은 결정 장애에 빠진 사람들의 고민을 유쾌한 입담과 단순명쾌한 논리로 상담해주고 있다.

송은이·김숙은 ‘비밀보장’의 인기에 힘입어 SBS 러브FM ‘언니네 라디오’ DJ로 낙점됐다. 또 ‘비밀보장’의 한 코너였던 ‘김생민의 영수증’은 청취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단독 팟캐스트로 분화됐고, KBS2 예능 프로그램으로 진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밖에도 이용진·황제성·미키광수의 ‘아바타’, 김미려·심진화의 ‘연애 말고 결혼’, 김인석·김영삼·윤성호의 ‘저지방 시즌2’ 등 개그맨들이 운영하는 다양한 팟캐스트가 사랑을 받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