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 보컬 ‘직구(ZIK9)’, 오는 23일 ‘혼자 듣는 노래’ 발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직구 '혼자 듣는 노래' 티저 / 사진제공=직구

직구 ‘혼자 듣는 노래’ 티저 / 사진제공=직구

가수 ‘직구(ZIK9)’가 오는 23일 첫 번째 싱글 ‘혼자 듣는 노래’를 발매한다.

직구는 21일 정오 ‘혼자 듣는 노래’의 티저를 공개한다. ‘혼자 듣는 노래’는 마이너풍의 R&B곡으로 어쿠스틱 기타의 잔잔한 멜로디로 시작해 곡이 고조될수록 직구의 미성이 돋보인다. 특히 애드리브는 사랑하는 사람을 잃고, 그 사람과의 추억이 담긴 노래를 혼자 듣는 남자의 절규로 표현하여 듣는 이의 마음을 울린다.

또 ‘혼자 듣는 노래’는 직구가 직접 작사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직구의 ‘혼자 듣는 노래’는 대중들에게 ‘듣고 싶은 음악’에 대한 갈증을 풀어줄 전망이다.

직구는 다양한 공연으로 대중들을 만나왔다. 2016년 ‘한·중 문화 스타어워즈’와 2017년 ‘국제 K-스타 어워즈 K-POP부분 신인상’을 수상해 실력을 입증 받았다. 이어 ‘기부천사클럽’과 ‘이순신 영화제’의 홍보대사로 발탁됐다.

직구는 이번 ‘혼자 듣는 노래’를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며, 차세대 보컬리스트로 조관우·김종국·KCM 등 미성 가수들의 계보를 잇겠다는 각오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