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한혜연 “나는 非연예인…한끼 실패할 것 같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JTBC ‘한끼줍쇼’에 출연한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연예인이 아니라 실패할 것 같아 무섭다”고 고백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한끼줍쇼’에서는 한혜연과 배우 김아중이 한끼를 함께 할 동무로 등장했다.

강호동과 이경규는 “오늘 한 끼를 성공할 자신이 있냐”고 물었다. 한혜연은 “왠지 성공할 것 같다”며 “김아중이 승률이 좋아서 괜찮은 느낌이 든다”고 대답했다.

그러나 한혜연은 곧바로 “사실 저는 연예인이 아니라 실패할 것 같아서 무섭다. 아무래도 ‘누구야!’라고 하실 것 같다”며 “불쌍한 분위기로 가서 ‘너무 추워요~’라고 해야 겨우 성공할 것 같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강호동은 “그렇게 될 것 같다고 생각하셨으면 아이라인을 더 연하게 그리고 오셔야 되는거 아니냐”고 농담을 큰 웃음을 선사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