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기사’ 김래원, 신세경에 입 맞춤 “너 때문에 성공하고 싶었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 방송 화면 캡처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 방송 화면 캡처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극본 김인영, 연출 한상우)의 김래원이 신세경에 입을 맞췄다.

수호(김래원)은 20일 방송된 ‘흑기사’에서 해라(신세경)에게 오해를 풀기 위해 다가갔다.

하지만 해라는 “지금 이렇게 가난하고 보잘 것 없어진 나 보니까 통쾌하냐”고 쏘아붙였다. 이어 “성공한 거 축하한다. 나한테 저주 먹힌 것도 축하한다”고 나무랐다.

이를 들은 수호는 “세 가지를 선물하겠다. 하나는 네가 살던 집 다시 찾아주겠다. 다른 하나는 어디 가서 기죽지 않고 원하는 것 다 할 수 있게 해주겠다”고 진심을 말했다.

하지만 해라는 오히려 “이렇게 으리으리한 건물에 거지 같은 날 데려와서 얼마나 으쓱하고 좋았냐. 잘난 척 더 해보시던가”라고 막무가내로 화를 냈다.

수호는 그런 해라에게 돌연 입을 맞췄다. 이어 “너 때문에 성공하고 싶었다. 지금도 여전하다”고 말해 설렘을 유발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