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유승호X채수빈, “‘로봇이 아니야’ 촬영장에 귀신 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채수빈·유승호/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채수빈·유승호/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유승호와 채수빈이 자신들의 주연 드라마 MBC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의 촬영 현장을 공개하며 귀신을 본 이야기를 공개했다.

유승호는 20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로봇이 아니야’ 세트장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극중 ‘인간 알레르기’를 겪고 있는 주인공 김민규의 집을 보여줬다.

세트장을 돌아다니던 중 채수빈은 “촬영장에 귀신이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그녀는 “스태프들이 다 같이 모여서 촬영하고 있는데 아무도 없는 데서 쨍그랑 소리가 두 번 정도 났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유승호도 “피규어와 장식 같은 것이 갑자기 난데없이 혼자 떨어졌다”며 덧붙였다.

두 사람은 “아무도 없었는데 물건과 화분이 떨어졌다”며 카메라를 통해 직접 떨어진 현장을 보여주겠다고 나섰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