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경, 백진희 동생으로 첫 등장…’존재감 과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저글러스' 홍경 / 사진=방송 캡처

‘저글러스’ 홍경 / 사진=방송 캡처

배우 홍경이 KBS2 ‘저글러스’에 처음 등장해 재미를 견인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6회에서 홍경은 좌윤이(백진희 )의 동생 좌태이로 등장했다. 5회에서 남치원(최다니엘)과 서로 뒤엉킨 난투극을 벌인 의문의 지하실 괴한이 바로 좌태이였던 것.

좌태이는 ’21세기 한량’이라 불리는 인물이다. 탁월한 연기력과 비주얼을 이용해 대역 아르바이트에 비전을 두고 있으며 새벽엔 모닝콜 아르바이트, 낮엔 블로그 운영, 저녁엔 인터넷 방송에서 1인 BJ로 활동한다. 한가지 단점이 있다면 뭐든 지긋이 오래하는 법이 없다는 것.

홍경은 올해 처음 드라마에 얼굴을 비춘 신예다. 드라마 ‘학교 2017’에서 학교의 온갖 소식을 전하고 다니는 소식통 원병구로 시작,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는 사건의 중요한 열쇠인 탈영병으로 출연해 임팩트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무엇보다 한 계단씩 오르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니고 있는 신인 배우 홍경이기에 그가 보여줄 모습에 대한 대중들의 기대 또한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저글러스’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영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