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 ‘강철비’ 200만 돌파에 “애착 갔던 작품”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은혜 / 사진제공=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박은혜 / 사진제공=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은혜가 영화 ‘강철비’ 의 관객수 200만명 돌파에 깜짝 인증샷을 공개하며 ‘홍보 요정’에 등극했다.

‘강철비’는 북한 내 발생한 쿠데타로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내려오면서 펼치는 일을 그린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박은혜는 강단있고 사명감 넘치는 산부인과 의사 권숙정 역을 맡았다.

개봉 전부터 탄탄한 스토리와 믿고 보는 배우들의 조합으로 2017년 하반기 기대작으로 손꼽히던 영화 ‘강철비’는 그 저력을 과시하며 개봉 첫 주에 관객수 200만명을 돌파,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박은혜는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틑 통해 “오랜만에 스크린 복귀작이기도 하고 너무 좋은 감독님, 배우들과 함께한 작품이라 애착이 갔던 작품이다”라며 “연말 연시와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고 있는데 더 많은 분들이 ‘강철비’와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박은혜는 영화 ‘강철비’ 개봉 후 꾸준히 자신의 개인 SNS를 통해 영화를 홍보하는 것은 물론, 지난 1일 종영한 SBS ‘달콤한 원수’팀과 함께 영화를 단체 관람 인증 사진을 올리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영화에 대한 사랑을 보여주며 ‘홍보 요정’으로 활약하고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