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예, ‘불타는 청춘’ 새 친구 합류…1980년대 활동한 레전드 작사가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불타는 청춘' 지예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지예 / 사진=방송화면 캡처

싱어송라이터 지예가 SBS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로 합류했다.

19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는 첫눈이 내린 전라남도 함평을 찾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새 친구로 지예가 ‘불타는 청춘’을 찾았다.

김국진은 제작진이 새 친구 힌트로 변진섭의 ‘홀로 된다는 것’을 건네자 “내가 항상 부르는 노래”라며 반가워했다. 변진섭의 ‘로라’, 이정석의 ‘여름날의 추억’, 소방차의 ‘사랑하고 싶어’, 임병수의 ‘아이스크림 사랑’ 등이 힌트로 제시됐지만 멤버들은 감을 잡지 못했다.

새 친구는 1980년대 수많은 히트곡을 작사하고 가수로 활발하게 활동한 지예였다. 김도균은 새 친구 지예의 가방을 들어주며 그의 출연을 반겼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