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 개봉 6일 만에 200만 관객 돌파…’국제시장’보다 이틀 빨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영화 '강철비' 스틸 / 사진제공=NEW

영화 ‘강철비’ 스틸 / 사진제공=NEW

영화 ‘강철비’가 개봉 6일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배급사 뉴에 따르면, 영화 ‘강철비'(감독 양우석)는 이날 오후 누적 관객 200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역대 겨울 개봉 최고 흥행작인 ‘국제시장'(2014)의 200만 돌파 시점보다 이틀 빠르다.

‘강철비’는 입소문에 힘입어 상영점유율도 개봉 첫날 32.1%에서 37.1%로 올랐다.

정우성·곽도원 주연의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내려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로, ‘변호인’을 연출한 양우석 감독의 신작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