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쇼’ 홍석천 “남동생, 연예인…잘 보고 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화면 캡처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화면 캡처

방송인 홍석천이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데뷔한 동생에 대해 털어놨다.

홍석천은 지난 18일 방송된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연예인의 가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나도 연예계에 집안 식구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밑에 식구 중 데뷔한 동생이 있다”고 털어놨다.

출연진들은 처음 듣는 그의 동생 이야기에 궁금증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홍석천은 “혹시나 내 이미지 때문에 안 좋은 영향이 있을까 봐”라며 남자 동생인 점만을 밝힌 후 직업에 대해서 공개하지 않았다.

홍석천은 “알아서 잘 하고 있더라”며 “큰 회사에 소속돼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어쨌든 집안 형님이 잘 보고 있으니까. 너 진짜 잘하더라. 파이팅 해라”며 동생을 응원하는 영상 편지를 남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