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세컨드’ 김경희, ‘그냥 사랑하는 사이’ OST 참여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OST / 사진제공=칠리뮤직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OST / 사진제공=칠리뮤직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두 번째 OST ‘오로라’가 19일 정오 공개된다.

‘오로라’는 tvN ‘도깨비’, SBS ‘질투의 화신’, 등 여러 드라마 OST에서 두각을 나타낸 밴드 에이프릴 세컨드의 김경희가 곡 작업과 피처링에 참여했으며, 가창에는 여성 싱어송라이터 사비나앤드론즈가 참여했다.

밴드 에이프릴 세컨드의 보컬 김경희는 독특한 음색과 작·편곡 능력으로, 드라마 OST에서도 촉망받는 아티스트이다.

2017 최고의 히트드라마 tvN ‘도깨비’는 물론, SBS ‘질투의화신’, tvN ‘기억’, MBC ‘한번 더 해피엔딩’ 등 많은 작품에서 능력을 증명해보였으며, 이번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도 기존 드라마 OST에서는 좀처럼 만날 수 없었던 독특하고도 신비로운 스타일의 음악 ‘오로라’를 선보이며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다.

‘오로라’는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음악을 책임지고 있는 남혜승 음악감독을 선두로 박상희 작곡가, 밴드 ‘에이프릴 세컨드‘의 보컬 김경희가 곡작업과 피처링으로 참여하며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보컬 김경희의 중성적이면서도 독특한 목소리와 다양한 창법을 구사하는 스펙트럼으로 OST의 곡마다 다른 특별한 분위기를 내고 있다.

또 에이프릴 세컨드는 감각적인 사운드와 폭발적인 무대매너로 관객들을 춤추게 하는 밴드로, 각종 라이브 무대와 페스티벌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으며, 내년 상반기에 새 앨범이 발매된다고 한다.

에이프릴 세컨드는 EBS ‘헬로 루키’, KT&G 밴드 디스커버리, 홍대거리가요제 등에 선정/수상되며 밴드의 시작부터 대중과 평단을 동시에 사로잡았다. 정규 2집 ‘SUPER SEXY PARTY DRESS’를 발매한 뒤 전국 단독 투어를 진행하였으며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그린플러그드 페스티벌, 부산 록페스티벌, 난장사운드페스티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KAMF 등의 축제에 올랐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