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준호 ‘옥자’, 美 아카데미상 시각효과상 예비후보 10편에 포함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옥자'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옥자’ 포스터 / 사진제공=넷플릭스

내년 3월 4일 열리는 제90회 아카데미영화상 시각효과상 부문에 봉준호 감독의 ‘옥자’가 예비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미국 버라이어티 등에 따르면 아카데미영화상 심사위원회는 ‘옥자’를 포함해 시각효과상 부문 후보작 10편을 1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옥자’ 이외에 ‘에이리언:커버넌트’, ‘블레이드 러너 2049’ , ‘덩케르크’,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 ‘스타워즈:더 라스트 제다이’, ‘혹성탈출:종의 전쟁’ , ‘콩:스컬 아일랜드’, ‘셰이프 오브 워터:사랑의 모양’, ‘발레리안:천 개 행성의 도시’ 등이 포함됐다. 이 가운데 최종 후보 5편은 내년 1월 23일 발표된다.

제89회 아카데미상 시각효과상은 ‘정글북’이 받았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