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관람가’ 이경미 감독 “이영애의 매력, 의외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전체관람가' 방송화면

/사진=JTBC ‘전체관람가’ 방송화면

영화감독 이경미가 배우 이영애의 매력으로 의외성을 꼽았다.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전체관람가’에서는 이경미 감독의 단편 ‘아랫집’ 제작지가 공개됐다.

이경미 감독은 ‘아랫집’의 주연으로 이영애를 캐스팅했다. 이영애는 이로써 10년 만에 영화에 복귀하게 됐다.

이영애는 촬영 내내 적극적이었다. “단편이기 때문에 짧은 시간에 더 많은 것을 보여주고 느끼게 해주고 싶다”면서 대본에 나와있지 않은 인물의 이야기를 상상하고 이를 연기에 반영했다. 또 이 감독에게 먼저 디테일을 제안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 감독은 “이영애 선배님의 매력은 의외성”이라면서 “유머러스한 분이다. 그동안 국민배우로 사랑받고 보여온 이미지가 있지만 실제로는 엉뚱한 면도 있고 의외로 과감하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