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미경, 최민호♥손나은 커플에 “예쁘네” 흐뭇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방송화면

/사진=tv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방송화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원미경이 아들 최민호와 여자친구 손나은을 보고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17일 오후 방송된 tvN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에서 정수(최민호)는 여자친구 재영(손나은)과 함께 엄마 인희(원미경)에게 줄 꽃을 사 들고 귀가했다.

정수는 재영에게 “나는 요즘 네가 부럽다”고 말했다. “너희 엄마는 건강하시지 않냐. 요즘은 건강한 사람들이 부럽다”는 이유에서였다.

이때 인희가 정수를 마중나왔다가 두 사람을 발견했다. 인희는 재영에게 “정수의 여자친구냐”고 물으며 “예쁘다”고 칭찬했다. 재영은 밝게 웃으며 인희와 인사를 나눴다. 시간이 늦은 탓에 집으로 가 보겠다는 재영을 보내며 인희는 “잘 뛴다”고 함박 웃음을 지었다.

이어 인희는 아들에게 “너도 남자라고 여자를 사귄다”면서 “뽀뽀는 해봤냐”고 물었다. 이에 정수는 “당연히 해봤다”고 답했고 인희가 “좋았냐”고 묻자 “죽여줬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정수는 인희에게도 뽀뽀를 해주겠다고 나서 귀여운 아들의 면모를 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