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기사’ 김병옥X박성훈, 카리스마 父子의 반전… 간식차 인증샷 ‘훈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김병옥, 박성훈 / 사진제공=n.CH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병옥, 박성훈 / 사진제공=n.CH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병옥, 박성훈이 KBS2 수목드라마 ‘흑기사’ 촬영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17일 ‘흑기사(BLACK KNIGHT)’(극본 김인영 연출 한상우) 측은 김병옥(박철민 역)과 박성훈(박곤 역)의 간식차 선물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병옥과 박성훈은 각각의 간식차 앞에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김병옥은 지난 15일 추운 날씨에 현장에서 고생하는 스태프들과 배우들을 위해 직접 준비한 분식차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엄지를 추켜세우거나 브이를 그리는 등 귀여운 반전 매력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앞서 지난 2일 팬들에게 커피차를 선물받은 박성훈은 인증사진을 통해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그의 수려한 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드라마 관계자는 “한파가 지속되는 날씨에 배우들과 스태프들 모두 추위와 싸워가며 촬영에 임하고 있다. 서로를 챙기며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와중에 배우나 팬들의 깜짝 간식차 선물이 현장에 온기를 더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조성했다”고 고마워했다.

‘흑기사’에서 김병옥은 돈에 대한 욕망이 강하고 자신이 가진 것들을 잃게 될까 봐 불안해 하는 욕심 많은 사업가이자 원인을 알 수 없는 병을 얻은 후 생에 대한 강한 집착을 갖게 된 박철민 역을 맡았다. 박성훈은 박철민의 아들이자 김영미(신소율)의 약혼자로, 정해라(신세경)를 짝사랑하며 고압적인 아버지 때문에 늘 감정적으로 억눌려 있는 박곤 역을 연기한다. 극 중 박철민과 박곤은 서로를 못마땅해하며 냉랭한 기류를 형성하는 부자지간이다.

철민은 곤이 “돈이 그렇게 좋으시냐”고 묻자 “너보다 좋다”라고 딱 잘라 말할 정도로 제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아들이 마뜩잖고, 곤은 억압적이고 자신을 인정해주지 않는 아버지가 무섭고 밉다. 철민과 곤은 사업적인 부분에서도 의견을 달리하며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 한편, 두 사람 모두 갑자기 한국으로 돌아온 문수호(김래원)를 경계하는 모습을 보여, 향후 전개에서 수호와 대립각을 세우게 될 것임을 암시했다.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에 맞서는 한 남자의 순애보를 다룬 작품으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