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준, ‘킹스맨’으로 변신… ‘더 유닛’ 新에이스 부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에이스 준 / 사진제공=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에이스 준 / 사진제공=KBS2 ‘더 유닛’ 방송화면

이그룹 A.C.E(에이스)의 준이 16일 오후 방송된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에서 영화 ‘킹스맨’ 콘셉트의 무대를 선보였다.

준은 기중, 고호정, 세용, 필독, 성준, 대원, 태은, 라윤과 함께 빨강 팀을 이뤄 영화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OST와 브루노 마스의 ‘That’s what I Like’를 믹스한 곡으로 남자 검정 팀과 대결을 펼쳤다. 우산과 슈트로 절도있는 킹스맨의 모습으로 변신해 시선을 사로잡은 준은 짜임새 있는 퍼포먼스로 관객들의 환호를 끌어냈다.

선배 비는 빨강 팀의 무대가 끝난 뒤 “빨강 팀은 생각했던 것보다 더 잘 했다. 이미 시작할 때부터 자세가 되어 있다”라고 극찬했다. 황치열 역시 “짜임새가 좋았다. 음악이 시작되기도 전에 시선을 잡아끄는 분위기가 있었다. 우산과 슈트에서 나오는 분위기가 좋았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