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가 온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주진모 /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주진모 /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주진모가 안방극장을 찾는다. 16일 오후 베일을 벗는 OCN 새 주말드라마 ‘나쁜녀석들:악의 도시’를 통해서다.

주진모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나쁜녀석들:악의도시’의 포스터를 들고 있는 주진모의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이번 듣라마에서 작은 식당을 운영하는 허일후를 연기한다. 상인들을 괴롭히는 동방파와 맞써 싸우며 극으 긴장감을 높일 예정이다.

어둡고 무거운 인물이지만 정의를 실현하며 시청자에게 통쾌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주진모는 ‘나쁜녀석들:악의도시’의 제작발표회에서 “극의 키(Key)를 잡고 있기 때문에 저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다”며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