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오 셰프, 마약 혐의로 체포…양성반응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셰프 이찬오가 마약 혐의로 체포됐다.

15일 JTBC ‘뉴스룸’에서는 “셰프 이찬오가 마약 혐의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이찬오 셰프는 마약을 밀수입하고 직접 흡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일반 대마초보다 환각성이 더 강한 ‘해시시’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월 해시시를 들고 들어오다 들킨 이찬오 셰프는 당시 해당 마약이 자신의 것이 아니라고 혐의를 부인했지만 소변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찬호 셰프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으며 2016년 방송인 김새롬과 이혼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