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인물관계도 전격 공개… ‘강렬 대립 예고’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 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JTBC 금토드라마언터처블’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언터처블’ (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 제작진은 오늘(15) 극의 2막을 앞두고 인물관계도를 선보였다장준서(진구) 장기서(김성균) 팽팽한 대립부터, 준서의 아내 윤정혜(경수진 분)의 죽음에 연루된 인물들의 관계를 정리해 방송에 대한 흥미를 더했다. 

인물관계도 중앙에는 장씨일가의 군왕인 장범호(박근형) 있다이어 아래에는 장범호의 아들이자 극중 팽팽한 대립을 이어가는 준서와 기서가 있다준서와 관련된 인물들과 기서와 관련된 인물이 구분돼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차남인 장준서는 아내 윤정혜(경수진) 죽인 배후로 기서와 기서의 아내인 자경(고준희) 의심하고 있다그런가 하면 준서를 돕는 인물로는 이라(정은지) 결성된 X 멤버인 고수창(박원상), 최재호(배유람), 이성균(임현성) 구도수(박지환) 있다. X팀은 정혜의 죽음뿐만 아니라 뒤에 숨겨진 거대한 음모를 밝히기 위해 결성된 이들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또 준서의 아내인 윤정혜와 기서의 아내인 자경이 연결돼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특히 정혜와 자경 사이에는 ‘과거에 통화한 사이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이에 자경과 정혜가 과거에 어떤 이유로 알게 것인지 어떤 관계였던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구용찬(최종원) 주태섭(조재룡)의 관계도 주목할 만하다주태섭은 교도소에서 나와 자경을 위협했다더욱이 구용찬이 주태섭에게 살해를 청부한 사실이 밝혀졌다이에 구용찬의 약점을 알고 있는 주태섭의 등장이 극의 어떤 영향을 끼칠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시킨다.

그런가 하면 장범식(손종학) 장규호(이재원) 장씨일가의 일원이지만 구용찬과 우호적 관계에 있음을 알 수 있다장규호는 기서와 자경 사이 양쪽의 대립을 모두 알고 있어 앞으로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관심이 모아진다장범호의 오른팔인 ‘용아저씨’ 용학수(신정근) ‘누구의 ?’이라고 표시돼 있다기서와 준서 사이를 오가는 입장을 보이며 시청자들을 혼란케 하고 있는 용학수의 속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기서와 준서의 대립이 최고조가 될 것을 예고되며 긴장감을 더했다자신의 시장 선거를 계속 방해하는 장범식을 죽이려고 기서와 이에 반기를 준서의 모습이 보여졌다더욱이 정혜의 죽음 뒤에 구용찬과 구자경이 연루된 정황들이 밝혀지며 더욱 흥미진진한 전개를 예고했다.

언터처블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장남 장기서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드라마다. 오늘(15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