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한혜진, 세 얼간이 화보 촬영 방해하자 “좀 치워주세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나 혼자 산다' 프리뷰/제공=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 프리뷰/제공=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의 이시언·기안84·헨리가 한혜진의 화보 촬영장에 방해꾼으로 등장한다.

이시언·기안84·헨리는 15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 225회에서 무지개 회원들의 단체 화보 촬영장을 찾았다. 촬영장을 둘러보던 이들을 모델로서 위엄을 과시하며 촬영 중인 한혜진을 방해하기 시작했다.

세 사람은 섹시한 자세를 취하는 한혜진의 옆에 서서 그의 표정을 관찰했다. 또 그가 포즈를 취할 때마다 감탄사를 연발했다. 이들의 방해에 결국 한혜진은 “여기 얼간이들 좀 치워주세요”라며 간곡히 요청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시언은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한혜진의 모습을 촬영해 그를 당황시켰다. 또 기안 84와 영어 알파벳 ‘브이(V)’를 유창하게 읽는 헨리의 영어 발음을 한국식으로 고쳐주기도 했다.

방해꾼으로 나선 이시언·기안84·헨리의 모습은 1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