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크리스마스 콘서트서 ’10년 우정’ 녹인 신곡 최초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룹 다비치 / 사진제공=CJ E&M

그룹 다비치 / 사진제공=CJ E&M

여성 듀오 다비치가 연말 콘서트를 찾아온 관객들 앞에서 신곡을 최초로 공개한다.

다비치는 오는 12월 23~24일 오후 6시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대강당에서 연말 공연 ‘다비치 라이브 콘서트 2017(DAVICHI La êve CONCERT 2017)’를 개최해 팬들을 만난다.

다비치는 콘서트에 찾아온 관객들을 위해 내년 1월 정규 앨범에 담길 신곡을 최초로 공개하는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다. 이번 무대는 오랜 활동과 함께 쌓아온 두 사람의 끈끈한 우정을 표현한 것으로 전해져 팬들에게는 특별한 추억이 될 전망이다.

이번 신곡은 전혀 다른 삶을 살고 있던 두 사람이 점점 닮아가고, 계속해서 함께하고자 하는 마음을 고스란히 녹여냈다. 다비치 멤버들은 오랜 시간 쌓아온 서로에 대한 애정을 이번 무대에 담아 관객들에게 짙은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다비치는 2009년 ‘크리스마스 다비치 1st 콘서트’를 시작으로 매년 꾸준히 연말 공연을 개최하며 팬들과 한 해의 마지막을 기념했다. 이번 공연은 2010년 ‘메리 크리스마스 다비치’ 이후 7년 만에 돌아오는 크리스마스 콘서트로 연말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화려한 무대 연출이 돋보일 전망이다.

또 이번 콘서트에는 ‘믿고 듣는’ 다비치의 애절하고 슬픈 발라드부터 장난기를 가득 담은 댄스곡 등 주옥같은 명곡들이 준비돼 있어 다비치를 사랑하는 팬들은 물론 2017년 크리스마스를 뜻깊게 보내고 싶은 모두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다비치가 10주년을 맞이하는 내년 1월 컴백을 목표로 세 번째 정규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공연과 더불어 곧 발표할 새 앨범은 다비치를 아껴준 많은 분들에게 특별한 선물이 될 것이니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2008년 정규 1집 ‘아마란스(Amaranth)’로 데뷔한 다비치는 ‘사랑과 전쟁’ ‘8282’ ‘사고쳤어요’ ‘안녕이라고 말하지 마’ 등 숱한 히트곡을 낳으며 가요계에서 입지를 다져왔다.

지난 10월에는 블랙아이드필승과 작업한 신곡 ‘나에게 넌’을 발매하며 5개 음원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는 저력을 과시했으며, 로맨틱 팝 발라드라는 장르적인 변신에 성공하며 앞으로의 활약에 대한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