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나 카레니나’, 소프라노 강혜정·김순영 캐스팅..”완성도 높인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 출연하는 소프라노 강혜정(왼쪽), 김순영 / 사진제공=마스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 출연하는 소프라노 강혜정(왼쪽), 김순영 / 사진제공=마스트엔터테인먼트

소프라노 강혜정, 김순영이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연출 알리아 체비크)의 패티 역으로 합류한다.

14일 ‘안나 카레니나’ 제작사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제작사 마스트엔터테인먼트는 극중 소프라노 패티 역에 강혜정, 김순영와 배우 이지혜를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안나 카레니나’는 러시아 작가 톨스토이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안나의 삶과 사랑 이야기를 조명한다. 극중 패티는 아름다운 목소리와 빼어난 미모를 지닌 소프라노로, ‘노래의 여왕’이라 불리는 인물이다. 19세기 오페라계를 뒤흔든 아델리나 패티를 모델로 한다.

뛰어난 재능으로 16세에 프리마돈나로 데뷔한 아델리나 패티는 러시아 황제 알렉산더 2세 부부에게 40번 이상의 커튼콜을 요청받을 정도로 인기를 얻었다. 톨스토이가 안나 카레니나’에 고스란히 묘사했을 정도로 당시 러시아인들에게 사랑받은 가수다.

‘더 마이클 시스카 오페라 어워드’를 수상하며 한국 소프라노의 기량을 세계 무대에 널리 알린 강혜정은 청아한 목소리로 국내외에서 활약 중이다. 김순영은 이탈리아 로마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협연하는 등 유럽과 국내 무대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이지혜는 패티와 키티 역을 동시에 소화할 예정이다. 극중 키티는 순수한 사랑을 기다리는 인물이다.

‘안나 카레니나’는 내년 1월 10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개막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