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마이크로닷, 자신감 폭발 “4짜 감성돔 잡을 준비 됐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채널A '도시어부' 방송화면

사진=채널A ‘도시어부’ 방송화면

마이크로닷이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14일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에서는 여수 2차 감성돔 대전이 펼쳐졌다.

박프로를 비롯해 이경규, 이덕화, 마이크로닷은 낚시를 위해 출근길에 나섰다. 이경규는 피곤한 얼굴로 이덕화에게 “아침에 서울 올라가려고 했어요”라고 말했다. 반면 이덕화는 쌩쌩한 모습을 몸을 풀어 눈길을 끌었다.

네 사람은 항구에 도착했고 이덕화는 컨디션이 좋지 않은 이경규를 가리키며 “에이스가 망가졌다”고 말했다. 마이크로닷은 “저는 컨디션 좋다”라며 “4짜 짜리 감성돔 잡을 준비가 돼있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