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생활’ 씨엘, 과거 사진 공개 되자 ‘멘붕’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tvN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방송화면

/ 사진=tvN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방송화면

가수 씨엘이 과거 사진 공개에 ‘멘붕’ 상태가 됐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에서다.

이날 씨엘은 같은 소속사 안무 단장인 이재욱과 함께 출연했다. 지난 방송에서 태양의 과거를 낱낱히 파헤쳐 웃음을 선사했던 이재욱은 씨엘의 과거 사진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씨엘은 사진을 보자마자 소리를 지르며 경악했다. 정형돈과 데프콘은 “귀엽다” “개인소장하고 싶다”며 좋아했다. 씨엘과 이재욱은 “중학생 때 YG 양현석 대표에게 데모 테이프를 전했을 시절”이라고 설명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