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2′ OST 콘서트…’명품 감성’ 선사하며 마무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청춘시대2' OST 콘서트  / 사진제공=리웨이 뮤직앤미디어

‘청춘시대2’ OST 콘서트 / 사진제공=리웨이 뮤직앤미디어

JTBC 드라마 ‘청춘시대2’ OST 콘서트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아티스트 호아, 애드나인 프로젝트, 드레인, 김민홍, 그리고 스페셜 아티스트 그린나래가 출연한 ‘청춘시대2’ OST 콘서트가 지난 13일 서울 서교동 레드빅스페이스에서 개최됐다.

이날 아티스트들은 ‘청춘시대2’ OST를 라이브로 선사하며 드라마의 감동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관객들 역시 감성에 젖어들며 ‘청춘시대2’와 얽힌 추억들을 되새겼고 뜨거운 박수와 환호로 화답했다.

특히 이날 공연에는 ‘청춘시대2’의 이남연 음악감독이 무대에 올라 의미를 더했다. 그는 드라마 음악과 관련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며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 감독은 드라마 ‘아내의 자격’, ‘밀회’, ‘풍문으로 들었소’ 등의 OST를 통해 기존 드라마 음악들과는 차별화된 음악들을 선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음악감독이다.

‘청춘시대2’ OST는 자극적이지 않은 잔잔한 어쿠스틱사운드의 음악들이 스토리를 넘어 각 캐릭터 간의 감정 묘사까지 담아내 ‘웰메이드 드라마’에 어울리는 ‘웰메이드 OST’라는 평을 받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