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양파, 소유에 비판 부탁 “양파 까기 해달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가수 양파 /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양파 /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SBS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 출연한 양파가 소유에게 자신에 대한 비판을 부탁했다.

양파는 14일 방송된 ‘두시 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자신의 앨범에 대해 소개했다. 그는 “그간 한 곡 씩 냈던 노래들을 한 앨범에 모았다”고 설명했고 이를 들은 컬투는 “까도 까도 나오는 양파 같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양파는 “안 그래도 ‘양파 까기’라는 것을 하고 있다. 내가 너무 조신한 탓에 회사에서 나를 일부러 비판하는 ‘양파 까기’를 하고 있다”고 말하며, 컬투와 소유를 향해서도 “‘양파 까기’를 해달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소유는 “아니요. 제가 어떻게!”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정찬우는 “이런 거부터 부탁하는 사람이 제일 별로예요”라고 양파를 비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소유도 정찬우를 따라 수줍게 “왜 이런 걸 시키고 그러세요”라고 답해 웃음을 더 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