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개인 사진전 개최… 수익금 전액기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유연석/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유연석/제공=킹콩 by 스타쉽

배우 유연석이 오는 21일부터 개인 사진전 ‘RE : Creation’을 열고 수익금 전액을 기부한다.

유연석의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유연석이 사진작가로서 대중들 앞에 인사드린다. 그가 지난 작품들에 임했던 기억과 앞으로의 다짐을 사진작업으로 재탄생시킨 이번 개인 사진 전시 ‘RE : Creation’이 2017년 12일 21일부터 2018년 1월 16일까지 반도 갤러리에서 진행된다. 수익금은 전액 기부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유연석의 개인 전시는 그가 반도카메라의 문화 육성 프로젝트 PROJECT B의 초대작가로 선정되며 시작됐다. ‘RE : Creation’ 사진전에서 선보이는 유연석의 작품들은 스웨덴 핫셀블라드의 중형 미러리스 카메라 X1D로 촬영됐으며, 반도카메라의 후원을 통해 PROJECT B의 초대전으로 열린다.

유연석은 1993년 유네스코가 세계 자연 유산으로 지정한 야쿠시마 섬에 체류하며 사진을 촬영했다. 그는 거대한 자연과 마주한 시간들을 배우로 살고 있는 자신의 삶에 비유해 풀어냈다.

그는 2014년 첫 개인 사진전 ‘아이’의 수익금 전액을 에티오피아 아이들을 위해 기부했다. 2017년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뮤지컬 ‘헤드윅’을 통해 사랑받은 그는 사진전을 통해서 또 한 번 대중들에게 새로운 메시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유연석의 개인 사진전 ‘RE : Creation’은 오는 21일부터 내년 1월 16일까지 서울특별시 중구에 위치한 반도 갤러리에서 열린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