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이경규, 찬물에 뛰어든 사연은?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사진=MBC ‘발칙한 동거’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의 예능대부 이경규가 찬물 입수를 감행했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이경규-성규가 반려견 두치&장군이를 데리고 강아지 수영장을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집주인 성규와 방주인 이경규 그리고 ‘불독모자’ 두치&장군이까지 ‘규가족’의 좌충우돌 첫 만남이 시청자들의 배꼽을 사로잡은 가운데, 이들이 함께 여행을 떠났다. 바로 이경규의 동거 조건 중 하나인 ‘강아지들과 여행가기’를 지키기 위해 ‘강아지 전용 수영장’을 찾은 것.

공개된 사진 속 이경규가 수영장을 바라보며 눈을 휘둥그레 뜬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이어 그가 다급한 모습으로 옷도 갈아입지 않은 채 수영장에 뛰어든 모습이 공개되며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강아지 전용 수영장’을 구경하던 중 장군이가 홀로 물속에 빠지고 만 것. 이를 보고 몹시 놀란 이경규가 거침없이 찬물 속으로 뛰어들어 현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갑작스러운 이경규의 돌발 입수에 성규는 깜짝 놀라 얼어붙었고, 이내 이경규를 향해 “(강아지들) 수영을 못해요?.. 왜 여길 오신 거예요?”라며 의아한 표정을 지었다고 해 폭소를 자아낸다.

또한 성규가 두치와 장군이의 애정 공세를 듬뿍 받았는데, 특히 잔뜩 겁에 질린 장군이와 손을 맞잡고 커플 수영을 리드하면서 진짜 형 같은 모습을 보여줬다.

이어 물속에서 두치를 업고 ‘개 어부바’을 선보이는 이경규의 모습과 이경규가 직접 찍은 성규와 두치&장군이의 커플 사진도 공개됐는데, 이 사진을 찍기 위해 피나는 노력이 있었다고 전해져 과연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을지 기대를 더한다.

이번 여행에서 성규가 자신이 태어나서 처음 본 연예인이 이경규라며 뜻밖의 과거 인연을 깜짝 고백을 하는 모습도 공개될 예정.

‘발칙한 동거’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