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세븐틴이 밝힌 2018년 계획 #운동 #즐거움 #꿈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세븐틴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세븐틴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보이그룹 세븐틴이 2018년 신년 소망을 밝혔다.

세븐틴은 13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세븐틴의 눕방라이브’를 진행해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정한은 “3번의 주말이 지나면 2018년이 된다”면서 “2017년을 떠나보내면서 아쉬운 점이나 2018년에 이루고 싶은 꿈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디노는 “형들에게 놀림을 그만 좀 받고 싶다”고 대답했다. 정한과 에스쿱스는 “이제 디노가 성인이 됐으니까 좀 줄여보겠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도겸은 신년 계획을 밝혔다. “안 다치는 게 중요하다”고 말한 그는 “운동을 열심히 해서 몸을 키워보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실천은 안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디노와 버논은 “세븐틴의 우정과 앞으로 꿈을 이루는 모습을 같이 하고 싶다. 즐거움을 잃지 않고 싶다”며 세븐틴의 희망찬 미래를 꿈꿨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