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채수빈, 유승호와 신체 접촉…‘당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 '로봇이 아니야' 방송화면

/ 사진=MBC ‘로봇이 아니야’ 방송화면

‘로봇이 아니야’ 채수빈과 유승호가 얼떨결에 신체 접촉을 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로봇이 아니야’에서는 조지아(채수빈)이 인공지능 로봇 아지3를 대신해 김민규(유승호)에 집에 대신 들어가게 됐다.

조지아는 화장실이 급해 민규를 속이고 화장실에 들어간 후 냄새를 없애기 위해 향수를 뿌리고 있었다. 이를 후에 알게 된 민규는 “이게 얼마 짜린질 아냐. 뭐하는 짓이냐”고 말하다 비누를 밟고 넘어졌다.

이를 보던 조지아는 그를 붙잡으려다 같이 넘어지고 말았다. 두 사람은 얼떨결에 신체를 맞대게 됐고 얼굴을 쳐다보며 경악을 금치 못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