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에 “이제부터 나만 바라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 '로봇이 아니야' 방송화면

/ 사진=MBC ‘로봇이 아니야’ 방송화면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가 채수빈에게 “이제부터 나만 바라봐야 한다”고 말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로봇이 아니야’에서는 조지아(채수빈)은 로봇 아지3를 대신해 김민규(유승호) 집에 입성했다. 지아가 사람인 줄 모르고 있는 민규는 그녀에게 “이제부터 내 말을 따라야한다”고 했다.

민규는 지아의 머리를 가리키며 “여기에 날 입력시키는거야”라면서 “이제부터 넌 나만 바라보고 나만 따라야해”라고 이야기했다. 그리고는 “가장 먼저 입력시킬 건 집안의 서열”이라면서 로봇 청소기와 효자손을 꺼내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