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시청률 1위 공약 지킨다…’유기견 봉사 활동’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화영 /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류화영 / 사진제공=이매진아시아

류화영이 ‘매드독’ 시청률 1위 공약 지키기에 나선다.

지난 11월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거머쥐며 호평 속 유종의 미를 거둔 KBS2 ‘매드독’에서 장하리로 분해 열연을 펼친 배우 류화영이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유지태, 김혜성과 함께 유기견 봉사 활동에 나선다.

이는 드라마 방영 전 V앱을 통해 “시청률 1위 달성 시 유기견 봉사활동에 나서겠다”며 시청자들과 약속한 시청률 1위 공약을 지키기 위한 것.

‘매드독’의 리더였던 유지태를 필두로 류화영, 김혜성 등이 시청률 1위 공약을 지키며 시청자들의 성원에 보답할 예정이다. 또한 미리 잡힌 스케줄로 인해 부득이하게 참여가 어려운 배우들은 아쉬운 마음을 대신 보내며 유지태, 류화영, 김혜성을 응원했다고.

제작사인 이매진아시아의 한 관계자는 “’매드독’ 팀은 촬영 당시부터 남다른 팀워크를 자랑했다. 방송 당시에도 끈끈했던 팀워크를 방송이 끝나고 나서도 볼 수 있어 기쁘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훈훈함을 선물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매드독’ 팀의 따듯한 마음이 담긴 유기견 봉사 활동은 오는 14일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유기견 보호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