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사이’ 이기우, 원진아에 “자꾸 미안하다고 하지 말아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화면

/ 사진=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 방송화면

‘그냥 사랑하는 사이’의 이기우가 원진아에게 “자꾸 미안하다고 하지 말아요”라고 말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는 사고 현장으로 하문수(원진아)를 데려가기 위해 서주원(이기우)이 직접 찾아왔다.

서주원은 “연락 못 받았어요? 일부러 안 나온거예요? 벌써 그만두려는거 아니죠?”라며 질문을 쏟아냈다. 하문수는 “연락도 없이 죄송해요”라며 사과했다.

“연락도 없이 왔으니까 비긴 걸로 해요”라는 주원의 말에 문수는 다시 한번 “죄송해요. 정말 죄송해요”라며 다시 한번 고개를 숙였다.

이를 들은 서주원은 “괜찮다는데 자꾸 사과하지 말아요”라면서 그녀를 다독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