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우, 방 있어요’ 아이린, 식욕 억제 無 “10시간 내내 먹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헬로우, 방 있어요' 아이린/ 사진제공=MBN

‘헬로우, 방 있어요’ 아이린/ 사진제공=MBN

모델 아이린이 폭풍 먹방으로 반전매력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되는 MBN ‘헬로우, 방 있어요?’에서는 뒤늦게 게스트하우스에 합류한 아이린이 완벽한 몸매의 소유자답지 않은 왕성한 식욕을 자랑하며 ‘폭풍 먹방’을 선보인다.

아이린은 외국인 게스트들이 만든 요리 앞에서 식욕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모두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아이린은 이미 지난 주에도 윤다훈표 스크램블과 빵으로 아침을 섭취한 후에 또 한 그릇 먹는 ‘폭풍 식욕’을 선보인바 있다.

하루 일정을 마무리한 아이린은 “너무 많이 먹었다. 게스트하우스에 있는 동안 10시간 넘게 먹은 것 같다. 다 맛있어서 조절이 안 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김기방은 “아이린은 뒤늦게 투입됐지만 적응을 잘했다. 적응력이 좋은 것 같다. 그런데 본인은 낯을 많이 가린다고 하더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그러자 아이린은 “평소에 친구들이랑 얘기하고 다른 사람이랑은 얘기를 잘 안 한다”라며 쾌활해 보이는 모습과는 다른 반전 모습을 공개했다.

뿐만아니라 아이린은 게스트하우스 내 수많은 ‘계단’으로 인한 고충도 털어놓는다. 게스트하우스 리셉션 담당으로 체크인과 체크아웃, 방 소개를 맡은 그는 새로운 게스트들이 올 때마다 방 소개에 나섰고, 계단을 오르내리며 다리를 부여잡고 “계단~”을 부르짖었다는 후문이다.

‘헬로우, 방 있어요?’는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