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정소민 “’이번 생은’ 중 터널신이 가장 기억에 남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정소민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정소민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tvN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 출연했던 배우 정소민이 가장 기억에 남는 신을 꼽았다. 12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서다.

이날 정소민은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은 터널신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래이션이 가장 오래도록 기억에 남을 것 같다”며 “제일 공감했던 부분”이라고 덧붙였다.

또 “집에서 첫째딸이다 보니 엄마랑 싸우는 장면이 기억에 남는다”면서 “서로 제일 사랑하는 사람이지만 큰 상처를 주고 받는 그 씬이 현실감이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