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정규 4집 누적 음반 판매량 160만 장 육박…’기록 행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엑소/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의 정규 4집 앨범 ‘더 워(THE WAR)’의 누적 음반 판매량이 160만 장에 육박했다.

지난 7일 발표된 가온 11월 차트에 따르면 엑소는 정규 4집 앨범 ‘더 워’로 108만6307장, 정규 4집 리패키지 앨범 ‘더 워: 더 파워 오브 뮤직(THE WAR: The Power of Music)’으로 50만6485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를 합산한 결과 정규 4집 음반 판매량은 159만2,92장으로, 엑소가 발매한 음반 중 최고 판매량이다.(11월 30일 기준)

이로써 엑소는 그간 발표한 정규 앨범 4장 모두 판매량 100만 장을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다.

특히 정규 4집은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아이튠즈 42개 지역의 종합 앨범 차트에서도 1위를 기록했다.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는 2주 연속 1위에 올랐으며, 일본 타워레코드가 발표한 ‘2017 베스트 셀러즈’의 K팝 수입 앨범 부문에서도 1위를 차지해 세계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음원 역시 강세를 보였다. 타이틀곡 ‘코코밥(Ko Ko Bop)’은 가온차트 디지털 종합 부문에서 4주간 1위를 기록했다.  음원 다운로드는 100만 건을 돌파했으며, SNS에서도 한 해 동안 가장 많이 언급된 노래 1위에 등극했다.

이처럼 한 해 동안 음원과 음반 모두 높은 기록을 세운 엑소는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멜론 뮤직 어워즈(Melon Music Awards)’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Asia Artist Awards)’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 뮤직 어워즈(SORIBADA BEST K-MUSIC AWARDS)’ 등 각종 시상식에서 대상을 석권했다. 특히 ‘멜론뮤직어워드’에서는 5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2017년 활발히 활동한 엑소는 오는 21일 겨울 앨범을 발매한다. 2013년부터 엑소만의 감성으로 겨울 노래를 발매해왔기에 이번 신곡 역시 기대를 모은다.

엑소는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일본 마린멧세 후쿠오카에서 ‘EXO PLANET #4 – The EℓyXiOn – in JAPAN’을 개최하고 네 번째 콘서트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