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송영길 “유민상, 피자 때문에 후배들 집합시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프리뷰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프리뷰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개그맨 유민상이 과거 후배들을 집합시킨 일화가 공개된다.

개그맨 송영길은 8일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 출연해 유민상의 과거에 대해 폭로한다.

송영길은 “녹화장에 누군가 피자를 돌렸다. 하지만 유민상만 먹지 못했다. 그래서 진심으로 화가 엄청났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김준현도 “그때 유민상이 분장실로 모이라고 하더니 피자 빈 박스를 던졌다”며 설명을 도왔다.

이를 듣던 문세윤은 유민상을 놀리기 위해 당시의 상황을 재연했다. 김준현은 유민상이 모르는 뒷이야기까지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이들은 전국에서 맛있는 빵을 한자리에 모아 와 시식했다. 전국에서 빵을 모아오기 위해 동료 개그맨들과 부산·목표·광주·안동·군산 등의 빵집을 방문하며 직접 내부를 촬영하고 인터뷰까지 진행했다.

유민상의 ‘집합 사건’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8일 오후 8시 방송되는 ‘맛있는 녀석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