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 ‘2017 타이어뱅크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MC 발탁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최희 /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최희 /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방송인 최희가 ‘2017 타이어뱅크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MC로 발탁됐다.

최희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는 8일 오후 “최희가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의 진행자로 발탁돼, KBS N 스포츠 강성철 아나운서와 공동 진행을 맡게 됐다”고 밝혔다.

최희는 올해 약 3년 만에 KBSN 스포츠 ‘아이 러브 베이스볼’로 야구 프로그램에 복귀하며 야구팬들에게 더 큰 사랑을 받았다.

최희는 소속사를 통해 “프로야구의 대표적인 시상식이자 가장 권위 있는 시상식에 MC를 맡게 되어 감사하게 생각한다. 한 시즌을 마무리하는 자리인 만큼 의미 있는 시상식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2010년 KBSN 스포츠 아나운서로 입사한 최희는 ‘아이 러브 베이스볼’ 등을 진행하며 KBSN 대표 아나운서로 활약했으며, 2013년 프리랜서로 전향한 후 KBS ‘위기탈출 넘버원’, ‘비타민’, ‘인간의 조건’, SBS ‘스타킹’, OLIVE ‘셰어하우스’, tvN ‘현장 토크쇼 택시’, ‘로맨스가 더 필요해’ 등에 출연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최희가 진행을 맡은 ‘2017 타이어뱅크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은 13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되며, KBS2와 포털사이트 네이버, 다음을 통해 생중계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