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장광·김종구·허성태 합류… ‘신 스틸러’ 총출동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장광(왼쪽위부터 시계방향), 김종구, 허성태, 엄지성, 우현, 유승목 / 사진제공=각 소속사

장광(왼쪽위부터 시계방향), 김종구, 허성태, 엄지성, 우현, 유승목 / 사진제공=각 소속사

배우 장광·김종구·허성태·유승목·우현·엄지성이 2018 tvN이 선보이는 첫 번째 월화드라마크로스’ (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 출연을 확정지었다.

크로스는 병원과 교도소를 넘나들며 복수심을 키우는 천재 의사 강인규(고경표)와 그의 분노까지 품은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이 만나 서로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드는 예측불허 사건들이 연쇄적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도가니에서 악역 연기로 화제를 모은 장광은 손연희(양진성)의 아버지이자 권력욕으로 똘똘 뭉친 선림병원 이사장 ‘손영식’ 역을 맡는다그는 ‘선림병원라인’ 핵심으로 자신의 야망과 힘하나뿐인 딸을 위해 누군가의 희생을 당연시 여기는 섬뜩한 인물이다.

드라마와 영화연극을 아우르며 활약하고 있는 김종구는 ‘크로스에서 권력의 1인자가 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선림병원장 ‘이상훈’ 을 연기한다. ‘이상훈은 선림병원 최고 실권자로 다른 이들을 압도하는 카리스마를 지닌 인물이다.

교도소라인’ 허성태는 극악무도한 무기수김형범을 연기한다그는 강인규의 아버지를 죽인 장기밀매 브로커로 강인규를 압박하며 극의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유승목은 강인규와 끝없이 대립하는 교도소 의무소장 ‘백지남’ 역을 맡았다극 초반 교도소와 병원을 넘나들며 문제를 일으키는 강인규를 적대시하지만 향후 협력과 갈등을 넘나드는 관계를 형성할 예정이다우현은 ‘무사무탈’ 생활신조 아래 자신의 편의보다 재소자의 안위를 먼저 생각하는 인간미 넘치는 교도소장 ‘노종일’ 역을엄지성은 고경표의 아역이자 ‘어린 인규’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크로스’ 제작진은 “장광·김종구를 비롯해 허성태 등 각 캐릭터에 딱 맞아 떨어지는 신스틸러 6인이 ‘크로스를 빈틈없이 채울 예정이라면서 “노련한 배우들과 젊은 배우들이 만나 각자의 개성과 연기 내공에 버금가는 연기 열전이 펼쳐질크로스에 대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고경표·조재현·전소민·김지한·양진성에 이어 ‘신스틸러’ 6인의 합류로 기대감을 더한 ‘크로스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후속으로 2018 1 tvN에서 처음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