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성규, 이경규 반려견에 당황…’버럭 성규의 수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성규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성규 / 사진제공=MBC ‘발칙한 동거’

그룹 인피니트 성규의 수난이 시작된다

성규는 오늘(8방송되는 MBC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에서는 새로운 집주인으로 등장, 방송인 이경규와 동거를 시작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성규가 이경규와 그의 반려견 ‘두치(엄마)’ ‘장군(아들)’ 불독모자의 거침없는 활약에 멘붕에 빠진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사로잡는다성규의 ‘기겁당혹버럭’ 3단 표정 변화는 앞으로 그에게 닥칠 엄청난 수난을 예고하고 있어 웃음를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경규와 성규가 첫 만남을 가진 후 거실에 모여 인사를 나누던 사이 ‘불독모자가 먼저 온 집안을 휩쓸며 집 구경에 나섰다고이를 예의주시 하던 성규는 이들의 분비물을 발견하곤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고 한다. 특히 이경규는이제 시작이야라며 여유로운 미소를 보여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특히 성규가 이경규와 식사 중에 버럭 소리를 지르는 모습이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버럭의 원조인 이경규 앞에서 ‘버럭 성규로 변신하게 된 이유는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이에 반해 체력이 방전돼 ‘딥 슬립에 빠진 성규와 그를 바라보고 있는 ‘불독모자’ 아들 장군이의 모습은뀨하우스에 처음 찾아온 평화로운 분위기를 보여준다과연 성규는 ‘불독모자와 우정을 쌓을 수 있을지 이들의 동거 생활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성규와 이경규의 모습이 공개되는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은 오늘(8) 오후 9 45 MBC에서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