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KNOCK KNOCK’ M/V, 유튜브 선정 ‘2017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국내 부문’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트와이스 / 사진=유튜브 홈페이지 화면 캡처

트와이스 / 사진=유튜브 홈페이지 화면 캡처

그룹 트와이스의 ‘KNOCK KNOCK’ 뮤직비디오가 유튜브 선정 ‘2017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국내부문’서 1위를 차지했다.

JYP엔터테인먼트는 “트와이스는 국내에서 발생한 조회수를 기준으로 집계하는 이 부문서 지난해 ‘CHEER UP’ MV로 1위에 오른 데 이어 올해에도 정상에 등극했다”고 8일 밝혔다.

트와이스는 ‘KNOCK KNOCK’ MV로 1위에 올랐을 뿐만 아니라 ‘SIGNAL’ MV로도 2위에 랭크되면서 1위와 2위를 모두 휩쓸었다.

지난해에는 ‘CHEER UP’ MV가 1위, ‘TT’ MV는 3위에 올랐었다. 트와이스는 올해에도 유튜브서 독보적인 기록행진을 보였다. 지난 5월 ‘TT’ MV로 K팝 여가수 사상 최초로 2억뷰를 돌파한 데 이어 8월에는 ‘CHEER UP’ MV, 11월에는 ‘우아하게(OOH-AHH하게)’ MV가 2억뷰를 넘어서며 K팝 여가수 최초 2억뷰 뮤비를 3개 보유한 팀이 됐다.

이달 3일에는 공개 33일 23시간 43분만에 ‘라이키’MV가 1억뷰를 넘어서며 K팝 걸그룹 사상 최단기간 1억뷰 기록을 수립했고 데뷔곡 ‘우아하게’부터 최근 ‘라이키’ MV까지 6연속 1억뷰 행진을 하고 있다.

트와이스는 올해 2월 ‘낙낙(KNOCK KNOCK)’, 5월 ‘시그널(SIGNAL)’에 이어 10월 30일 발표한 정규 1집 타이틀곡 ‘라이키(Likey)’까지 활동하며 사랑받았다.

각종 온라인 음원차트 정상을 석권했고 특히 올해에만 앨범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하며 음원과 음반 ‘두마리 토끼’를 잡았다. 지난 달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린 ‘2017 MAMA in Japan’에서 지난해 ‘CHEER UP’으로 대상격인 ‘올해의 노래상’을 수상한데 이어 올해에도 ‘시그널(SIGNAL)’로 2연속 수상을 했다.

트와이스는 오는 11일 오후 6시 리패키지 앨범 ‘메리&해피(Merry&Happy)’ 의 타이틀곡 ‘하트 셰이커(Heart Shaker)’를 공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