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경규, 감성돔 낚시 승리 후 ‘완장병’에 도취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채널A '도시어부' 캡처

사진=채널A ‘도시어부’ 캡처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의 이경규가 감성돔 낚시에 승리하고 기쁨에 취했다.

7일 방송된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전남 여수 앞바다에서 ‘무근본 철인 3종 낚시’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갯바위 감성돔 낚시를 끝마친 ‘도시어부’와 박진철 프로는 배를 타고 바다로 나가 갑오징어 낚시에 나섰다.

감성돔 낚시에서 승리한 이경규는 갑오징어 포인트로 이동하던 중 왼쪽 팔이 아프다고 호소했다. 이경규가 “오십견이 있는데 완장이 무거워 힘들다”고 털어놓자 이덕화는 “완장에 연기난다”며 이경규를 타박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