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마이티 마우스 “소속사 대표 별명은 ‘라원경'(라이머+망원경)”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마이티 마우스/네이버 브이(V) 라이브 캡처

마이티 마우스/네이버 브이(V) 라이브 캡처

마이티 마우스가 자신의 소속사인 브랜드 뮤직의 대표 라이머의 별명과 이유를 공개했다.

마이티 마우스는 7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신곡 발매를 기념하는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도둑 방송’이라는 제목으로 생방송을 진행했다. 하지만 멤버 쇼리는 “아마 라이머 대표가 훔쳐보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상추 역시 “라이머 대표의 별명은 ‘라이머’와 ‘망원경’을 합친 라원경이다”라고 거들며 “소속 가수들이 뭘 하고 있는지 일거수일투족을 다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쇼리는 “직업병이다. 라이머 대표는 팬들의 반응도 모두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상추는 “그래서 회사가 잘 되고 있는 것”이라고 라이머 대표에 대한 감사를 드러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