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태, ‘이웃사촌’ 합류…정우·오달수와 호흡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정희태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정희태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정희태가 영화이웃사촌’ (감독 이환경)에 출연한다.

영화이웃사촌은 이환경 감독의 신작으로 ‘7번방의 선물이후 4년 만에 선보이는 작품이다.

이웃사촌은 가택 연금중인 예비대선주자와 이웃집을 몰래 엿들으며 일거수일투족을 감시하는 국가 비밀정보요원, 두 남자가 담벼락 하나를 사이에 두고 펼치는 수상하고도 은밀한 거래를 그린다. 정희태 외에 정우, 오달수, 김희원 등이 출연한다.

정희태는 가택 연금된 예비대선주자를 보좌하는 비서를 맡았다. 국민을 위하는 예비대선주자 곁에서 그를 물심양면 돕는 인물이다.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조작 tvN ’미생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하며 극의 재미를 더한 정희태는 이번 영화를 통해서도 자연스러운 연기를 보여주며 극에 녹아들 것으로 기대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