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비, ‘레이니즘’ 2배속 댄스 “비트보다 내가 빨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 화면 캡처

가수 비가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자신의 히트곡 ‘레이니즘’의 2배속 댄스에 도전했다.

신곡 ‘깡’을 발표한 비는 6일 방송된 ‘주간아이돌’에 출연했다. 그는 마지막 소감과 함께 ‘레이니즘’의 2배속 댄스를 선보였다.

2배 속도로 틀어진 ‘레이니즘’을 들은 비는 “이거 불가능하다. ‘레이니즘’은 빨라서 힘들다”라며 걱정했다. 그는 신발까지 갈아 신고 오며 2배속 댄스를 준비했다.

비는 본격적인 도전이 시작되자 빠른 속도의 노래에 맞춰 안무를 수행했다. 연신 웃으며 “너무 빠른데”라고 말했지만 안정적으로 춤을 마무리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평소 정형돈이 나온 방송을 보며 참 재밌다는 생각을 했다. 그래서 ‘주간아이돌’에 출연했다”며 “앞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남겼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